Advertisement banner image
Advertisement banner image
Image at ../data/upload/6/2358866Image at ../data/upload/5/2358805Image at ../data/upload/8/2358798Image at ../data/upload/4/2358794Image at ../data/upload/3/2358793Image at ../data/upload/1/2358741Image at ../data/upload/6/2358726Image at ../data/upload/4/2358694Image at ../data/upload/3/2358683
Sub Page View
Today Page View: 144,056
Yesterday View: 494,348
30 Days View: 16,653,096

어느 맘넓은 아저씨의기억..(2)

Views : 4,997 2021-02-26 09:27
자유게시판 1275148947
Report List New Post
제가 정확히 8살때 동네오락실에 갔을때 막 휴가를나온듯한

어느 군인아저씨가 너무 열심히 비행기게임을 하고있길래 옆에가

서 구경만하다가 오락기 끄는 스위치가있길래 뭔가하고 눌렀더니

오락기가 꺼져버린것임... 난 어휴 인제 죽었구나 생각하고

아저씨를 쳐다봤는데 글쎄 아저씨하는말이 간단히 아주 저음으로

조용하게 개~댁끼 그러고 끝내는 거...헐...

군인이라 애한테 뭐라하기도 좀 그랬나??
  본 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?
Report List New Post
파블로조 [쪽지 보내기] 2021-02-26 09:44 No. 1275148952
ㅎㅎ
재미있어요.

기분 좋은 아침입니다.
굿모닝 po!
MOLDOVA [쪽지 보내기] 2021-02-26 20:26 No. 1275149201

초딩때 문방구 야구 게임에 돈 잃고 부엌 선반 잔돈 뒤지다 선반이 무너져 내렸습니다 선반은 다라이 물 받아놓은 곳에 침몰하였습니다 그날 저도 죽었구나 생각했는데 외출 나갔다 돌아오신 부모님은
별 말씀이 없으셨습니다 게임기는 이기면 껌나오는 기계였습니다 1985년쯤이였던거 같네요 ㅎ
자유게시판
No. 87686
Page 1754